언론보도

인천공항공사, 국토부 ‘K-드론 시스템’ 2개 분야 최종 사업자 선정

  • 운영자
  • 날짜 2021.06.15
  • 조회수 316
인천국제공항공사는 국토교통부가 추진하는 ‘K-드론시스템 실증사업’ 3개 분야 중 2개 분야에서 최종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. 
 
‘K-드론시스템’은 드론의 비행계획 승인, 위치정보 모니터링, 주변 비행체와의 충돌방지 등 드론비행을 총괄하는 드론교통관제시스템이다.
 
국토부는 드론 비행의 안전성 확보 및 드론 활용 비즈니스 모델 발굴 등 국내 드론산업 활성화를 위해 ‘K-드론시스템 실증사업’을 추진하고 실현가능성과 국민 관심도가 높은 3개 분야에 대한 공모를 진행했다.
 
공항공사는 이중 ‘장거리·해상 등 특화’와 ‘공항’ 2개 분야에서 사업자로 선정됐으며 2개 분야 동시 선정은 국내기관 중 유일하다.
 
앞으로 공항공사는 인천공항이 보유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K-드론시스템 실증을 위한 상세 시나리오를 설계하고 공사가 관리 중인 ‘서울접근관제시스템’을 활용해 드론 운용 및 관리체계를 검증할 수 있는 환경을 구현하는 등 실증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다는 계획이다.
 
또 ‘장거리·해상 등 특화’ 분야에서는 인천지역 스타트업 기업 ㈜파블로항공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신사업 영역에서 사업성을 확보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.
 
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“인천공항이 가진 전문성을 바탕으로 이번 실증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함으로써 국가 드론산업 발전에 기여하고 이번 경험을 바탕으로 UAM(도심항공교통) 교통관리 시스템을 단계적으로 구축하는 등 인천공항이 차세대 모빌리티 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하겠다”고 말했다.
 
추영준 기자 yjchoo@segye.com
[저작권자ⓒ 세계로컬타임즈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